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스테판커리·리처드막스가 나와도…'무도'·'불후' 시청률↓

[MBC 제공]
[MBC 제공]

(서울=연합뉴스) 이정현 기자 = '무한도전'에는 미국 프로농구(NBA)의 살아있는 전설 스테판 커리가, '불후의 명곡'에는 세계적인 팝 가수 리처드 막스가 떴지만 시청률은 오히려 하락했다.

6일 시청률 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전날 방송한 MBC TV '무한도전'의 전국 평균 시청률은 9.8%, KBS 2TV '불후의 명곡'은 1부 6.3%-2부 8%로 나타났다. SBS TV '주먹 쥐고 뱃고동'은 1부 4.2%-2부 5.9%로 집계됐다.

세 프로그램 모두 전주에 비해 시청률이 떨어졌다. 전주 '무한도전'은 11.1%, '불후의 명곡'은 7.0%-8.9%, '주먹 쥐고 뱃고동'은 4.3%-6.5%였다. 전반적으로 휴가철에 따른 시청률 하락이 있었겠으나, 세계적인 스타를 '모셔온' 효과는 전혀 없었던 셈이다.

전날 '무한도전'에서는 스테판 커리-세스 커리 형제가 '무한도전' 멤버들과 2대 5 농구대결을 펼치는 모습이 담겼다. 농구선수 출신 서장훈, 배우 남주혁, 배정남이 힘을 보태고 각종 핸디캡에도 승리는 하프라인 슛 등을 무기로 한 커리 형제에게 돌아갔다.

[KBS 제공]
[KBS 제공]

'불후의 명곡'에서는 리처드 막스를 '전설'로 초대해 김조한, 알리, 낙준, 벤-임세준, 잔나비, 버블 시스터즈가 경연했다. 우승은 '라이트 히어 웨이팅(Right Here Waiting)을 부른 김조한이 차지했고 리처드 막스도 엄지를 들어 올리며 "굉장한 가수"라고 극찬했다.

밤 11시 이후 방송한 예능 프로그램 중에서는 최근 시간대를 옮긴 MBC TV '세상의 모든 방송'이 1부 3.2%-2부 4.1%를 기록했다. KBS 2TV '유희열의 스케치북'과 SBS TV '박진영의 파티피플'은 1.6%로 동률을 이뤘다.

lisa@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8/06 09:48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