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증평 37.7도, 청주 36.7도…충북 올해 들어 가장 더웠다

송고시간2017-08-05 17:53

(청주=연합뉴스) 윤우용 기자 = 5일 증평의 낮 최고기온이 37.7도까지 치솟는 등 충북 도내 전 지역이 올해 들어 가장 더운 날씨를 보였다.

[연합뉴스 자료 사진]

[연합뉴스 자료 사진]

기상청 무인 자동기상관측망(AWS)에 따르면 청주 36.7도, 충주 36.3도, 제천 36.2도, 단양 36.1도, 괴산 36도, 진천 35.9도를 기록하는 등 대부분 지역의 낮 최고기온이 35도를 웃돌았다.

현재 도내 전 지역에는 폭염 경보가 내려져 있다.

청주기상지청은 6일에도 폭염이 이어질 것으로 내다봤다.

청주기상지청은 "내일은 대체로 흐리고 오후 한때 비가 오겠지만, 낮 최고기온이 33∼35도까지 오를 것으로 예상된다"고 밝혔다.

ywy@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