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서울대병원 "비만·당뇨병 유발하는 유전자 발견"

송고시간2017-08-04 11:09

(서울=연합뉴스) 김민수 기자 = 정두현 서울대병원 병리과 교수팀은 세포에서 면역 기능을 조절하는 단백질 중 비만과 당뇨병과 관계가 있는 유전자 '펠리노-1'을 발견했다고 4일 밝혔다.

연구진은 펠리노-1이 결핍된 생쥐와 정상 생쥐 각각 20마리에게 고지방 사료를 섭취시킨 후 반응을 분석했다.

그 결과, 펠리노-1이 결핍된 생쥐는 대조군보다 약 20% 비만이 적게 발생했다. 또 혈당은 10%, 인슐린 저항성은 35% 감소해 당뇨병 발병률이 낮아졌다.

이에 따라 펠리노-1이 많으면 지방 조직에서 심한 염증을 일으켜 비만과 당뇨 유발을 증가시킨다는 게 연구진의 분석이다.

비만은 당뇨병·심혈관 질환·관절염·암 등 각종 질병을 일으키는 주요 원인이다. 그러나 아직 비만 관련 질병 발생 기전과 치료법에 관한 연구 결과는 매우 부족한 상황이다.

정두현 교수는 "이번 연구를 통해 펠리노-1이 비만과 당뇨병 발생에 중요한 역할을 한다는 사실을 입증했다"며 "앞으로 이 기능을 조절해 비만과 당뇨병 치료에 활용하는 방법을 추가로 연구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보건복지부 연구중심병원사업과 암정복추진연구개발사업의 지원을 받은 이번 연구는 국제학술지 셀(Cell) 자매지 '셀 리포츠'(Cell Reports) 최신호에 게재됐다.

펠리노-1
펠리노-1

[서울대병원 제공=연합뉴스]

kms@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