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부산·대구·경북 등에 오전 11시 폭염경보

송고시간2017-08-04 10:17

동해안 일부 지역 제외 전국 걸쳐 폭염특보


동해안 일부 지역 제외 전국 걸쳐 폭염특보

4일 오전 전국 특보 발표구역
4일 오전 전국 특보 발표구역

[기상청 제공]

(서울=연합뉴스) 성서호 기자 = 행정안전부와 기상청은 4일 오전 11시를 기해 세종, 부산, 대구, 대전, 경북 청도·의성·칠곡·성주·고령·군위·구미, 전남 화순·함평·순천·광양·보성·구례, 충북(제천·단양 제외), 충남 금산에 내린 폭염주의보를 폭염경보로 대치한다고 밝혔다.

같은 시각 경북 경산·영천에 폭염경보를, 경북 봉화 평지·문경·경주·청송·영주·예천에는 폭염주의보를 추가로 발효한다.

이로써 동해안 일부 지역을 제외한 전국에 폭염특보가 발효됐다. 폭염주의보는 하루 최고기온이 33도, 폭염 경보는 하루 최고기온이 35도 이상인 날이 이틀 이상 계속될 것으로 보일 때 발령된다.

폭염특보가 내려지면 가급적 야외활동은 자제하고 물을 평소보다 자주 섭취해야 한다. 실내에서는 햇볕을 막아주고 통풍이 잘되도록 환기하는 것이 좋다.

기상청 관계자는 "전국 대부분 지역에 폭염특보가 발효 중인 가운데, 당분간 대부분 지역의 낮 최고기온이 33도 이상 오르겠다"면서 "일부 지역에서는 35도 이상 오르면서 온열 질환이 발생할 수 있어 건강관리에 유의해야 한다"고 말했다.

soho@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