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열대야에 편의점 야간 매출↑…얼음·팔빙수 판매 급증

송고시간2017-08-04 09:36

(서울=연합뉴스) 강종훈 기자 = 열대야 현상으로 편의점 야간 매출이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얼음, 빙과류 등 더위를 식히기 위한 상품 판매가 큰 폭으로 증가했다.

4일 홈플러스가 운영하는 편의점 365플러스에 따르면 지난달 야간(오후 10시∼새벽 4시) 매출은 전월 동기 대비 2.7% 증가했다.

봉지얼음(1㎏)은 매출이 46.2% 뛰었고, 컵 얼음도 11.8% 늘었다.

아이스크림 매출은 전월 대비 7.1% 늘었다. 팥빙수 제품군은 무려 138.5% 증가했다.

화장지 등 제지류의 7월 야간 매출도 전월 대비 240.6% 급증했다.

시원하게 즐길 수 있는 맥주 판매는 19.1% 증가했다. 반면에 알코올 도수가 높은 위스키는 34.2% 감소했다.

탄산음료 판매도 7.5% 증가했지만 뜨거운 즉석커피 제품군은 24.2% 감소했다.

컵라면의 야간 판매도 6.6% 줄었다. 전자레인지 등을 활용해 별도의 조리가 필요한 어묵과 냉동만두 역시 각각 매출이 10.4%, 12.5% 감소했다.

열대야에 편의점 야간 매출↑…얼음·팔빙수 판매 급증 - 1

doubl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