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탐앤탐스 "과거 운영 홈페이지 회원정보 일부 유출"

송고시간2017-08-04 09:15

"현 홈페이지와 무관…피해방지 위해 경찰과 협조"

(서울=연합뉴스) 정빛나 기자 = 커피전문점 탐앤탐스는 과거 운영하던 홈페이지의 회원정보 일부가 해커에 의해 유출된 것으로 확인됐다고 4일 밝혔다.

탐앤탐스는 전날 홈페이지를 통해 "수사기관을 통해 구 홈페이지의 회원정보 일부가 최근 검거된 해커의 PC에 보관 중인 것으로 확인됐다"고 알렸다.

유출된 것은 2011년 11월부터 2015년 12월 사이 가입한 회원들의 개인 정보다.

탐앤탐스 측은 "해커의 PC에는 회원가입 아이디, 이메일, 생년월일, 휴대전화 번호, 이름 등을 보관 중인 것으로 확인됐다"며 "개인 주민등록번호 및 비밀번호는 유출되지 않은 것으로 파악됐다"고 전했다.

또 유출된 정보가 활용되거나 제3에게 제공한 정황은 현재까지 밝혀지지 않았지만, 피해방지를 위해 경찰청 사이버수사대와 협조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탐앤탐스는 "2015년 말 홈페이지 전면 개편과 함께 과거 회원정보를 정상적으로 파기했다"며 "현재 운영 중인 회원정보는 해킹 사건과 무관하다"고 말했다.

[출처=탐앤탐스 홈페이지]

[출처=탐앤탐스 홈페이지]

shin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