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음주운전하다 전신주 '쾅'…50m 줄행랑치다 덜미

송고시간2017-08-04 07:05

(청주=연합뉴스) 이승민 기자 = 청주 청원경찰서는 술을 마시고 운전하다가 전신주를 들이받은 혐의(도로교통법 위반)로 A(58)씨를 불구속 입건했다고 4일 밝혔다.

음주운전하다 전신주 '쾅'…50m 줄행랑치다 덜미 - 1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전날 오후 9시 40분께 청원구 내덕동 도로에서 자신의 아반떼 승용차를 몰다 길가 전봇대를 들이받은 혐의를 받고 있다.

이 사고로 A씨의 차량 전면부와 전신주가 파손됐지만, 인근을 지나던 사람이 없어 인명피해는 없었다.

사고 직후 A씨는 차에서 내려 50m 거리를 뛰어서 도주했지만, 행인의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에 붙잡혔다.

A씨는 면허정지 수치인 혈중알코올농도 0.093% 상태로 운전했던 것으로 조사됐다.

A씨는 경찰에서 "내덕동에서 술을 마신 뒤 500m 정도 운전했다"고 진술한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A씨를 상대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logos@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