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北, 3D 게임 잇따라 내놔…'북한판 피파'도 등장

(서울=연합뉴스) 홍국기 기자 = 북한에서 3차원(3D) 기술을 적용한 게임이 올들어 잇따라 나오고 있다.

북한의 대외선전용 웹사이트 '메아리'는 "최근 수정천기술교류사에서 개발한 3차원 오락 프로그램 '축구격전'이 사용자들 속에서 커다란 인기를 끌고 있다"고 지난 2일 소개했다.

이 게임은 시범경기, 유럽축구선수권, 유럽축구연맹(UEFA), 훈련, 하이라이트, 기타설정 등으로 구성됐다고 한다.

3D 환경으로 가상현실화된 게임은 현대축구의 기술발전 추세와 특기들이 그대로 반영됐다고 매체는 설명했다.

또 게임에 등장하는 축구선수들의 육체적 능력과 기술 동작들도 실제 선수들의 것을 반영했다.

실제 축구경기에 적용되는 전술과 축구 기술들을 게임에 적용할 수 있어 축구 상식을 높이는 교육적 의의도 있다고 메아리는 덧붙였다.

이 게임은 일렉트로닉 아츠(EA)가 제작하는 세계적인 축구 컴퓨터 게임 '피파'(FIFA) 시리즈와 매우 비슷해 관심을 끈다. 피파는 'UEFA 유로'(UEFA Euro), '피파 스트리트'(FIFA Street), '피파 매니저'(FIFA Manager) 등 시리즈를 확장하고 있다.

피파 시리즈는 3D 그래픽을 도입해 실제 축구경기의 느낌을 살리고, 축구선수들의 캐릭터를 게임에 반영해 게임 이용자들의 몰입도를 한껏 높인 것이 특징이다.

북한에서 출시된 3D 축구게임 '축구격전'
북한에서 출시된 3D 축구게임 '축구격전'(서울=연합뉴스) 북한의 대외선전용 웹사이트 '메아리'는 지난 2일 "최근 수정천기술교류사에서 개발한 3차원 오락 프로그램 '축구격전'이 사용자들 속에서 커다란 인기를 끌고 있다"고 소개했다.

이에 앞서 이 매체는 북한 국가과학원 지능정보연구소에서 고구려의 역사를 모티브로 만든 장편 만화영화 '소년장수'를 각색해 3D 게임 '무술시합'을 개발·출시했다고 지난 1월 전하기도 했다.

또 같은 달에 연구소가 3D 게임인 '명랑한 취사원'과 '단어 맞추기'를 개발했다고도 소개했다.

이들 3D 게임들은 PC용, 안드로이드용, 키넥트(컨트롤러 없이 사용자의 신체로 게임을 할 수 있게 하는 기기)용으로 각각 나뉘어 출시됐다.

redflag@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8/03 05:05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