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대당 수천만원 굴착기 빌려 해외로 빼돌린 업자들 '덜미'

송고시간2017-07-09 21:46

(평택=연합뉴스) 류수현 기자 = 경기 평택경찰서는 중장비 대여업자로부터 대당 수천만원에 달하는 굴착기를 빌려 해외 등으로 빼돌린 혐의(사기)로 임모(41)씨 등 3명을 구속하고 김모(41)씨를 불구속 입건했다고 9일 밝혔다.

연합뉴스 자료사진
연합뉴스 자료사진

이들은 지난 5∼6월 중장비 대여업자 9명으로부터 "공사 현장에 필요하다"며 한 명당 굴착기 1∼3대씩 총 15대를 빌린 뒤 5대는 베트남 등 해외로 빼돌리고, 나머지는 국내에서 임의로 처분한 혐의를 받고 있다.

굴착기 1대당 한 달 임차 비용은 300여만원으로, 중고 가격은 대당 7천만원대에 달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피해자들은 굴착기에 설치한 위치확인시스템(GPS)을 확인한 결과 공사 현장이 아닌 항만에 있고, 계속 이동 중인 점을 수상하게 여겨 경찰에 신고한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 관계자는 "평택뿐만 아니라 다른 경찰서에도 임 씨 등에 대한 피해 신고가 접수돼 피해자 수는 더 늘어날 것으로 보인다"라며 "달아난 공범들의 뒤를 쫓고 있다"고 설명했다.

you@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