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신세계백화점, 모바일로 7월 비수기 넘는다

송고시간2017-07-09 15:33

(서울=연합뉴스) 이도연 기자 = 신세계백화점이 월별 매출이 가장 낮은 7월을 극복하기 위해 모바일을 활용한다.

신세계백화점은 7월 정기세일 기간 고객을 유치하기 위해 모바일을 통해 여러 행사를 펼친다고 9일 밝혔다.

신세계백화점에 따르면 7월의 경우 휴가나 피서, 여행 등으로 고객들이 집에 머무르는 시간이 많지 않아 집으로 발송하는 백화점 소식지(DM)의 효과가 가장 적다.

DM을 보고 오는 고객이 가장 적은 탓에 신세계백화점은 고객들이 어디서든지 볼 수 있는 모바일 애플리케이션을 통해 쇼핑정보를 전달한다.

먼저 올해 초 선보인 인공지능 분석 프로그램 'S마인드'를 통해 각 고객이 관심 있는 백화점 소식을 우선 전송한다.

씨티, 삼성, 신한 등 제휴카드사와 손잡고 고객이 신세계백화점 인근 5㎞ 주요 가맹점에서 결제하면 쇼핑정보를 문자 메시지로 전송하는 마케팅도 펼친다.

모바일 쇼핑정보 보는 고객[신세계백화점 제공]
모바일 쇼핑정보 보는 고객[신세계백화점 제공]

메시지를 받은 고객이 백화점에서 쇼핑하면 비디비치 선크림, 패션·식품 할인권 등을 제공한다.

다른 앱과 제휴 행사도 진행한다.

모바일 지갑 앱 '시럽'과 함께 신세계백화점 근처 1㎞ 고객에게 멤버스바 커피 이용권, 신세계상품권 증정권, 식품 할인권 등이 담긴 쇼핑 바우처, 화장품 전문 앱 '화해' 이용자들에게는 백화점 화장품 브랜드의 사은품, 할인권을 증정한다.

아울러 백화점을 방문한 고객의 체류시간을 늘리기 위해 신세계백화점 앱으로 이동 거리만큼 마일리지를 적립해 조선호텔 부산 이그제큐티브 1박 패키지, 커피 교환권, 신세계상품권 등을 준다.

dyle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