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초복 앞두고 보양식 판매 '쑥'…롯데마트, 할인행사

송고시간2017-07-09 14:17

(서울=연합뉴스) 이도연 기자 = 오는 12일 초복을 앞두고 대표 보양식들의 대형마트 판매가 늘어난 것으로 조사됐다.

롯데마트는 지난해 초복 당일을 포함한 2주 동안의 보양식 매출을 살펴봤더니 직전 2주보다 최대 2배 증가했다고 9일 밝혔다.

삼계탕의 주재료인 '마리용 닭'(백숙용 닭, 토종닭)의 매출은 2.5배 이상(150.7%), 인삼은 2.6배(160.6%) 이상 늘었다.

같은 기간 찹쌀과 대추 매출도 각각 56.8%, 60.6%씩 증가했다.

삼계탕[
삼계탕[

최근 대중화된 오리고기도 같은 기간 백숙용 오리의 매출이 3.4배(246.6%)나 뛰었다.

수산 보양식도 많이 팔려 장어의 경우 지난해 초복을 앞두고 매출이 176.5%, 전복은 119.9%, 낙지는 45.9% 증가했다.

복숭아와 포도 등 제철 과일도 같은 기간 2배 정도 매출이 늘었다.

롯데마트는 과일의 경우 초복 기간에 출하 물량이 급격하게 늘어나는 효과 때문으로 분석했다.

롯데마트는 12일까지 여러 보양식 할인행사를 진행한다.

주요 품목은 ▲ 백숙용 닭(700g, 국내산) 3천980원 ▲ 영계 2마리(각 500g, 국내산) 5천200원 ▲ 손질 민물 장어(100g, 국내산) 4천980원 ▲ 손질 민물 장어(1마리, 국내산) 2만7800원 ▲ 전복(5마리) 1만2천500원 ▲ 해동 낙지(중국산, 1마리) 980원 ▲ 아삭한 복숭아(4∼7개입, 1팩, 국내산) 9천900원 ▲ 하우스 캠벨 포도(1㎏, 1팩, 국내산) 7천900원 등이다.

dyle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