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한·일 첫 정상회담…文 "자주 만나자",아베 "새 한일관계 희망"

송고시간2017-07-07 17:15

G20 정상회의 열리는 독일 함부르크서 회동

(함부르크=연합뉴스) 노효동 이상헌 기자 = 문재인 대통령과 아베 신조 일본 총리가 7일(이하 독일 현지시간) 첫 한·일 정상회담을 가졌다.

문 대통령과 아베 총리는 이날 오전 주요 20개국(G20) 정상회의가 열리고 있는 함부르크 메세 컨벤션홀에서 회동했다.

문 대통령은 "자주 만나고 깊이 있게 대화를 나눌 기회를 많이 갖자"고 인사말을 건넸다.

아베 총리는 한국말로 "안녕하십니까"라고 인사한 뒤 "문 대통령과 미래지향적인 새로운 일·한관계 를 구축하길 바란다"며 "긴밀한 공조를 하고 기회마다 만나 회담을 하자"고 밝혔다.

아베 총리는 이어 "북한문제에 공조할 수 있어야 한다"고 덧붙였다.

한일 정상회담 시작
한일 정상회담 시작

(함부르크=연합뉴스) 배재만 기자 = 문재인 대통령과 아베 신조 일본 총리가 7일 오전(현지시간) 독일 함부르크 G20 정상회의장 메세홀 양자회담장에서 열린 한-일 정상회담에서 대화를 하고 있다. 2017.7.7
scoop@yna.co.kr

악수하는 한-일 정상
악수하는 한-일 정상

(함부르크=연합뉴스) 배재만 기자 = 문재인 대통령과 아베 신조 일본 총리가 7일 오전(현지시간) 독일 함부르크 G20 정상회의장 메세홀 양자회담장에서 열린 한-일 정상회담에서 악수하고 있다. 2017.7.7
scoop@yna.co.kr


rhd@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