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유해환경 속 피부를 보호하라…관련 화장품 특허출원 급증

송고시간2017-07-09 12:00

작년 미세먼지·중금속 차단 화장품 특허출원 2배↑

(대전=연합뉴스) 유의주 기자 = 황사와 미세먼지가 인체에 각종 질환을 일으킬 수 있다는 우려가 커지면서 이를 차단하거나 제거할 수 있는 화장품 관련 특허출원이 크게 늘었다.

유해환경 속 피부를 보호하라…관련 화장품 특허출원 급증 - 2

9일 특허청에 따르면 피부 자극 완화와 기능 개선뿐 아니라 인체 유해물질 차단 화장품 관련 특허출원이 최근 가파르게 증가했다.

이들 화장품은 미세먼지나 황사 속에 포함된 중금속을 흡착하거나 피부로의 침투를 차단할 수 있어, 인체에 유해한 황사와 미세먼지가 계절과 관계없이 발생하는 상황에서 수요가 더 늘 전망이다.

유해물질 차단 화장품 관련 특허출원은 2015년 9건에 불과했지만, 지난해 27건으로 무려 200%나 증가했다.

올해도 5월 현재 12건이 출원돼 지난해의 증가세를 이어갔다.

유해물질 차단 화장품 [연합뉴스 자료사진]
유해물질 차단 화장품 [연합뉴스 자료사진]

최근 10년간 출원인별 동향을 보면 중견·중소기업이 전체의 70%(50건)를 차지했고, 대기업 17%(12건), 대학·연구기관 7%(5건), 개인 6%(4건)의 순이었다.

대기업 출원 건수는 지난해 3건에서 올해 5월 현재 6건으로 100% 증가했다.

유해물질 차단 제품 수요가 늘면서 대기업이 시장에 뛰어들고 있기 때문으로 풀이된다.

임영희 특허청 응용소재심사과장은 "미세먼지와 황사가 일상화됐지만 야외활동을 포기할 수 없는 만큼 외부 유해 환경으로부터 피부를 보호하는 화장품 관련 특허출원이 꾸준히 늘 것"이라며 "해당 기술 분야의 지식재산권 확보가 시장 선점 경쟁에서 우위를 점할 수 있는 중요한 수단"이라고 강조했다.

특허청은 우수기술을 보유한 기업의 특허 창출역량 강화를 위해 지재권과 연계한 연구개발 전략 수립을 지원하고, 해외진출을 지원하기 위해 해외 시장별 맞춤형 지식재산 전략도 계속 제공하기로 했다.

yej@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