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못말리는' KIA, 5회에만 12득점으로 역전

송고시간2017-07-05 21:11

11명 연속 안타로 KBO 신기록…8경기 연속 두 자릿수 득점 행진

적시타 치는 최형우
적시타 치는 최형우

(연합뉴스 자료사진)

(인천=연합뉴스) 김승욱 기자 = 프로야구 KIA 타이거즈가 두 자릿수 연속 득점 기록을 8경기로 늘렸다.

KIA는 5일 인천 SK행복드림구장에서 열린 2017 타이어뱅크 KBO리그 SK 와이번스와 방문 경기에서 1-12로 크게 뒤진 채 맞은 5회초 무려 12점을 얻어 두 자릿수 득점을 기록했다.

KIA는 전날 7경기 연속 두 자릿수 득점에 성공, 6경기에 머문 이 부문 메이저리그 기록까지 넘어선 바 있다.

KIA는 미친 공격력으로 이날 5회에 여러 기록을 세웠다.

최형우부터 타자 일순을 넘어 홈런 4방을 포함해 11타자 연속 안타를 쳐 종전 KBO리그 기록(8타자 연속·12차례)을 가볍게 넘어섰다.

아울러 5회 선두타자 로저 버나디나의 볼넷까지 합치면 12명의 타자가 연속으로 출루해 이 부문 타이기록을 세웠다.

KIA는 5회초 폭발에 힘입어 13-12로 역전한 채로 5회말을 맞았다.

ksw08@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