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서울서 잡힌 '골프연습장 납치·살해' 2명도 구속

송고시간2017-07-05 16:56

(창원=연합뉴스) 박정헌 기자 = 골프연습장에서 40대 주부를 납치·살해한 혐의를 받는 심천우(31)·강정임(36·여)에 대한 구속영장이 5일 발부됐다.

침묵의 피의자
침묵의 피의자

(창원=연합뉴스) 김동민 기자 = 골프연습장 40대 여성 납치·살해 피의자 심천우(왼쪽)와 강정임이 5일 오전 영장실질심사를 받으러 창원시 성산구 창원지방법원으로 들어서고 있다.
심천우와 강정임은 각 다른 차로 법원에 도착했다. 2017.7.5

이들은 지난달 24일 오후 8시 30분께 심 씨 친척 동생과 함께 창원 시내 한 골프연습장 주차장에서 A(47·여) 씨를 납치·살해한 혐의(강도살인 등)를 받고 있다.

경찰은 이들에 대한 구속 전 피의자 심문(영장실질심사)에서 창원지방법원이 사안이 중대하고 도주 및 증거인멸 우려가 있어 구속영장을 발부했다고 설명했다.

앞서 경찰은 공개수배 6일 만인 지난 3일 오전 10시 10분께 중랑구 면목동 한 모텔에 숨어있던 심천우와 강정임(36·여)을 붙잡았다.

또 공범인 심천우의 6촌 동생 심모(29)씨는 지난달 27일 같은 혐의로 먼저 검거돼 구속됐다.

검거된 심천우, 강정임
검거된 심천우, 강정임

(창원=연합뉴스) 김동민 기자 = 창원 골프연습장 주부 납치·살해 용의자 심천우(맨 왼쪽), 강정임(맨 오른쪽)이 3일 오후 경남 창원시 의창구 창원서부경찰서로 압송, 진술녹화실로 향하고 있다. 이들은 3일 오전 서울의 한 모텔에서 검거됐다. 2017.7.3
image@yna.co.kr


home1223@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