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광주 진로 체험 프로그램 학생 87%·교수 94% '만족'

송고시간2017-07-05 15:17

(광주=연합뉴스) 김재선 기자 = 광주시교육청이 올해 처음 운영한 진로진학 체험 프로그램인 '꿈꾸는 공작소'에 참가한 학생과 교수들의 만족도가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5일 광주시교육청에 따르면 지난 5월 1일부터 6월 30일까지 8주간 꿈꾸는 공작소 1기를 운영했다.

'꿈꾸는 공작소'는 고등학교 동아리와 대학이 연계해 진로진학과 관련된 지식 습득과 체험을 하는 프로그램이다.

이번 프로그램에는 광주지역 7개 대학과 고등학생 509명이 참가했다.

꿈꾸는 공작소 1기 운영 평가회. [광주시교육청 제공=연합뉴스]
꿈꾸는 공작소 1기 운영 평가회. [광주시교육청 제공=연합뉴스]

참가 학생(509명 중 202명 응답)들은 프로그램 만족도에 87%(181명)가 '우수' 이상이라고 답했다.

수업 만족도는 86%(179명), 강사 만족도는 91%(188명), 진로와 전공 체험의 만족도는 82%(172명), 시설과 환경의 적절성은 80%(167명)가 각각 '우수' 이상이라고 응답했다.

담당 교수(26명 중 18명 응답)들은 프로그램 만족도에 대해 94%(17명)가 '우수' 이상이라고 답했다.

또 항목별로 우수 이상 응답은 수업 만족도 94%(17명), 학생 참여도 83%(15명), 교육과정 만족도 94%(17명), 시설과 환경의 적절성 88%(16명) 등으로 나타났다.

서술형 응답에서 교수와 학생 공통으로 "수업 만족도는 높았으나 시간 조정이 필요하다"는 의견이 많았다.

조선대 '우리는 연못에서 디젤을 캔다' 프로그램에 참여한 한 학생은 "실험을 통해 새로운 지식을 얻고 실험 내용을 발표함으로써 자신감을 얻었다"며 "이론을 통해 화학실험 도구와 시약에 대해서도 많이 알게 돼 도움이 됐다"고 말했다.

광주시교육청은 이날 '2017 고교-대학 연계 진로진학 프로그램 꿈꾸는 공작소 1기 운영 평가회'를 열고 설문조사 결과를 분석하고 2기 추진 계획 등을 논의했다.

김형태 미래인재교육과 장학관은 "학생과 교수들의 프로그램에 대한 만족도가 높아 다행스럽다"며 "이번 평가를 바탕으로 2기 꿈꾸는 공작소 기간과 운영에 대한 상세한 추진 계획을 수립하겠다"고 말했다.

kjsu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