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다 보고 있다'…취객 절도범 CCTV 감시원에 또 걸려

송고시간2017-07-05 16:11

(울산=연합뉴스) 김용태 기자 = 3개월 전 취객의 주머니에서 금품을 훔치다 CCTV 관제센터 요원에게 들켜 붙잡힌 50대가 또다시 관제센터 요원에게 범행 장면이 발각돼 경찰에 검거됐다.

취객 주머니에서 지갑 훔치는 절도범
취객 주머니에서 지갑 훔치는 절도범

(울산=연합뉴스) 5일 울산 동부경찰서는 지난 2일 오전 동구 화정동의 한 공원에서 취객을 상대로 지갑을 훔치던 절도범을 통합관제센터 CCTV 모니터요원의 신고로 검거했다고 밝혔다. 사진은 절도범의 범행 모습. 2017.7.5 [울산 동부경찰서 제공=연합뉴스]

5일 울산 동부경찰서에 따르면 지난 2일 오전 5시께 울산시 동구 통합관제센터 모니터요원 김모씨는 폐쇄회로(CC)TV를 지켜보다 화정동의 한 공원에서 잠을 자던 취객에게 접근하는 남성을 발견했다.

김씨는 이 남성이 취객의 바지 주머니에 손을 넣어 지갑을 훔쳐가는 장면을 목격하고 곧바로 관제센터 내 근무 경찰관에게 알렸다.

이에 경찰관이 동부서 상황실로 연락했고, 절도범 장모(56)씨는 사건 발생 10분 만에 월봉시장 인근에서 붙잡혔다.

조사결과 장씨는 지난 4월에도 동구 방어동의 한 도로에서 잠든 취객의 주머니에서 휴대전화를 훔치다 역시 통합관제센터 모니터요원에게 범행 장면이 들켜 경찰에게 검거된 바 있다.

당시 장씨는 절도·점유이탈물 횡령 등의 혐의로 지명수배 중인 상태였으며, 현재 재판을 받고 집행유예 기간임에도 다시 범행을 저지른 것으로 드러났다.

동부서는 절도범 검거에 도움을 준 김씨 등 모니터요원 2명에게 신고 보상금과 감사장을 전달할 계획이다.

영상 기사 [현장영상] '다 보고 있다'…취객 절도범 CCTV 감시원에 또 걸려
[현장영상] '다 보고 있다'…취객 절도범 CCTV 감시원에 또 걸려

(서울=연합뉴스) 영상 : 울산 동부경찰서 제공 / 편집 : 심소희 thg1479@yna.co.kr


yongta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