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한민구 "北미사일 대응 한·미 연합훈련은 처음"

송고시간2017-07-05 11:23

(서울=연합뉴스) 이한승 고상민 기자 = 한민구 국방부 장관은 5일 "북한 미사일에 대응해 한·미 양국이 연합훈련을 한 것은 처음"이라고 밝혔다.

한 장관은 이날 국회 국방위원회 전체회의에서 "북한의 탄도 미사일에 대응해 한·미가 연합으로 탄도 미사일을 운영하는 훈련을 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라면서 이같이 말했다.

한 장관은 이어 "이번 훈련에 한국군의 현무-2와 미군의 ATACMS(에이태킴스)가 참여했다"며 "북한에 대한 응징 의지를 미사일 훈련으로 표현했다"고 밝혔다.

앞서 한·미 양국 군은 이날 오전 7시 북한의 ICBM 도발에 대응해 적 지휘부에 대한 탄도미사일 타격 훈련을 하며 경고메시지를 보냈다.

합동참모본부는 이날 사격에 한국군의 현무-2와 미 8군의 ATACMS(에이태킴스) 지대지미사일을 동시 사격해 초탄 명중시킴으로써 유사시 적 지도부를 정밀 타격할 수 있는 능력을 과시했다"고 설명했다.

한민구 "北미사일 대응 한·미 연합훈련은 처음" - 1

'현무-2·에이태킴스' 동시발사
'현무-2·에이태킴스' 동시발사

(서울=연합뉴스) 북한의 대륙간탄도미사일(ICBM) 도발에 대응해 5일 오전 동해안에서 열린 한미 연합 탄도미사일 타격훈련에서 한국군 탄도미사일 현무-2A(왼쪽)와 주한미군 에이태킴스(ATACMS)가 동시 발사되고 있다. 2017.7.5 [합동참모본부 제공=연합뉴스]
photo@yna.co.kr


jesus7864@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