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통일부 "北도발에 제재하며 대화 문 여는 기조 유지"

송고시간2017-07-05 11:12

이덕행 통일부 대변인[연합뉴스 자료사진]
이덕행 통일부 대변인[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백나리 기자 = 통일부는 5일 북한의 대륙간탄도미사일(ICBM) 발사에도 대화의 문을 열겠다는 대북정책 기조에는 변화가 없다고 밝혔다.

이덕행 통일부 대변인은 이날 정례브리핑에서 "북한의 도발에 강하게 압박과 제재를 하면서도 대화의 문을 열겠다는 기존 구상에 큰 변화는 없다"고 말했다.

이 대변인은 "평화로운 한반도를 만들기 위해서는 북한 핵 문제를 평화적으로 풀고 동시에 남북관계도 발전적으로 가져가는 것이 필요하다"고 설명했다.

그는 민간단체의 대북접촉 승인에 대해 "초기에는 남북관계의 변화동향을 알려드리기 위해 현황을 알려드렸는데 앞으로는 공개하지 않을 생각"이라고 밝혔다.

이에 대해 통일부 당국자는 "접촉 승인 건수에 대해선 앞으로도 공개하겠지만 승인된 단체명을 공개하지는 않겠다는 의미"라고 말했다.

통일부는 북한이 ICBM을 시험 발사한 4일에도 민간단체의 대북접촉 신청 1건을 추가 승인했다. 문재인 정부 들어 대북접촉 승인 건수는 총 50건이다.

nari@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