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서울대 발전공로상에 권영대 회장 등 6명 선정

송고시간2017-07-05 10:19

(서울=연합뉴스) 서울대는 제10회 발전공로상 수상자 6명을 선정했다고 5일 밝혔다. 수상자는 권영대(80·왼쪽부터) 덕홍상사 회장, 김영대(75) 대성 회장, 신승일(79) 박사, 고(故) 김영환 송원그룹 회장, 박병준(83)·홍정희(82) 부부 등이다.

(서울=연합뉴스) 서울대는 제10회 발전공로상 수상자 6명을 선정했다고 5일 밝혔다. 수상자는 권영대(80·왼쪽부터) 덕홍상사 회장, 김영대(75) 대성 회장, 신승일(79) 박사, 고(故) 김영환 송원그룹 회장, 박병준(83)·홍정희(82) 부부 등이다.

(서울=연합뉴스) 김기훈 기자 = 서울대학교는 제10회 발전공로상 수상자로 권영대(80) 덕홍상사 회장 등 6명을 선정했다고 5일 밝혔다.

수상자는 권 회장을 포함해 김영대(75) 대성 회장, 고(故) 김영환 송원그룹 회장, 박병준(83)·홍정희(82) 부부, 신승일(79) 박사 등이다.

발전공로상은 인격과 덕망을 겸비하고 서울대 발전에 크게 기여한 개인 또는 단체에 그 공로를 표창하고자 서울대가 2008년부터 주는 상이다.

권영대 회장은 1994년 약학대학 도서기금 기부를 시작으로 1998년 제약동 중축을 위해 사재 7억 원을 기부하는 등 약학 교육 발전과 인재 양성에 기여했다.

김영대 회장은 경영학 분야 인재 육성을 위해 BK21 산학협력 지원금으로 10여 년간 24억 원을 기부했다. 2014년 작고한 김영환 회장은 1983년 '송원 김영환 장학재단'을 설립해 30여 년 동안 장학금 26억 원을 전달했다.

섬유공학과 동문 부부 박병준·홍정희 씨는 2004년 서울사대부고에 10억 원을 출연해 장학재단을 설립했으며, 신승일 박사는 지난해 '암곡(巖谷) 학술기금' 10억 원을 쾌척한 바 있다.

수여식은 5일 오전 11시 서울대 교수회관에서 열린다.

kihu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