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테임즈, 연타석 홈런 폭발…시즌 22, 23호

송고시간2017-07-05 07:18

에릭 테임즈 홈런
에릭 테임즈 홈런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김승욱 기자 = 한국프로야구 KBO리그를 거쳐 메이저리그에 재입성한 에릭 테임즈(31·밀워키 브루어스)가 연타석 홈런을 터뜨렸다.

테임즈는 5일(한국시간) 미국 위스콘신 주 밀워키의 밀러 파크에서 열린 2017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 볼티모어 오리올스와 경기에서 2번 타자 1루수로 선발 출전했다.

그는 5회말 1사 주자 없는 상황에서 볼티모어 선발투수 우발도 히메네스의 2구째 시속 136㎞(84.4마일) 스플리터를 공략해 우중간 담장을 넘기는 솔로아치를 그렸다.

이틀 전 마이애미 말린스와 경기에 이은 이틀 만의 대포다. 테임즈는 전날 볼티모어전에는 결장해 두 경기 연속 홈런으로 기록됐다.

테임즈는 내친김에 연타석 홈런까지 폭발했다.

그는 7회말 2사 주자 없는 상황에서 바뀐 투수 타일러 윌슨의 5구째 (88.8마일) 투심 패스트볼에 방망이를 휘둘러 역시 우중간 펜스를 넘기는 솔로포를 터뜨렸다.

2011∼2012년 메이저리그에서 뛴 테임즈의 한 시즌 최다 홈런은 12개였다.

그는 2014∼2016년 KBO리그 NC 다이노스에서 거둔 대성공을 바탕으로 올해 빅리그에 재입성, 성공 스토리를 써내려가고 있다.

밀워키는 테임즈의 맹활약에 힘입어 8회초 현재 6-1로 앞서 있다.

ksw08@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