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뮤직뱅크'에도 폭발물 협박…"수색 종료, 오후 방송은 검토중"

송고시간2017-06-30 13:17

(서울=연합뉴스) 이정현 기자 = KBS 2TV 음악 프로그램 '뮤직뱅크' 방송 현장에 폭발물을 설치했다는 신고가 경찰에 접수돼 특공대가 출동하는 등 해프닝을 빚었다.

30일 KBS에 따르면 이날 오전 10시 30분께 서울 영등포경찰서에 KBS 신관 뮤직뱅크 사전 녹화실에 폭발물을 설치했다는 신고가 접수돼 KBS에도 통지됐다.

신고 접수 직후 KBS는 녹화실에 있던 관람객 150여 명을 대피시켰으며 경찰은 현장에 폴리스라인을 설치하고 특공대와 폭발물 처리반도 투입했다.

현재는 수색이 종료된 상황이지만 '뮤직뱅크' 관계자는 "만일의 상황에 대비해 오후에 방송 녹화를 할지는 여전히 검토 중"이라고 전했다.

항간에는 경찰에 신고한 협박범이 최근 에이핑크를 연이어 협박한 인물과 동일인물이라는 이야기도 돌았으나 진위는 아직 확인되지 않았다.

lisa@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