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제주시, 7∼8월 오염배출 특별단속… 상반기 81건에 과태료

(제주=연합뉴스) 변지철 기자 = 제주시는 올해 상반기에만 오염물질 배출시설 등 81건에 대해 7천500여만원의 과태료를 부과했다고 30일 밝혔다.

제주시청 전경
제주시청 전경[연합뉴스 자료사진]

시는 올해 6월말 현재까지 오염물질 배출시설·생활소음 위반 등 40곳, 축산농가와 가축분뇨 재활용신고업체 31곳, 폐기물 관련 사업장 18곳 등 모두 81건에 대한 행정처분(과태료 등 7천502만원)을 부과했다.

지난해에는 모두 274건(과태료 등 2억7천90만원)에 대해 행정처분했다.

시는 하절기 집중 강우에 따른 오염물질 유입에 대비해 오는 7월부터 8월까지 환경오염 행위 특별 감시 단속을 추진한다.

이번 특별점검은 민·관 합동 3인 1개조(행정 2·민간 1)로 편성해 농공단지와 공장 밀집지역·산지천·한천 등 주요 하천 인근에서 이뤄진다.

시는 또 민원 다발사업장 및 수질오염물질을 다량으로 발생시킬 수 있는 폐수배출업소 27곳, 가축분뇨 민원 다발사업장 50곳, 폐기물 관련 업체 18곳을 중점적으로 예찰한다.

주요 점검사항은 방지시설과 처리시설의 정상운영 여부, 사업장 인근 폐수와 가축분뇨 유출 여부, 폐기물 배출사업장의 경우 폐기물 보관량·보관시설의 적정여부 등이다.

1단계 사전홍보와 계도 기간(6월∼7월초), 2단계 집중감시·단속·순찰강화, 3단계 시설복구 유도·기술지원 단계 등 총 3단계의 기간으로 나눠 실시한다.

이번 특별점검을 통해 적발된 업체에 대해 고발 등 강력한 행정처분은 물론 언론과 홈페이지 등에 공개해 경각심을 고취할 예정이다.

bjc@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6/30 11:28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