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부산 기계·부품 중소기업 베트남 시장 공략

호찌민 기계박람회에 10개사 참여…수출 상담


호찌민 기계박람회에 10개사 참여…수출 상담

(부산=연합뉴스) 김상현 기자 = 부산의 기계·부품 중소기업들이 베트남 등 아세안 시장 공략에 나선다.

부산시는 다음 달 4일부터 7일까지 베트남 호찌민시 사이공 종합전시장에서 열리는 '2017 베트남 호찌민 기계박람회'에 부산지역 기계부품 관련 10개 기업이 참가한다고 30일 밝혔다.

베트남 무역전시회 [연합뉴스 자료사진]
베트남 무역전시회 [연합뉴스 자료사진]

올해로 15회째를 맞는 베트남 호찌민 기계박람회는 한국을 비롯한 중국, 호주, 벨기에, 독일, 베트남 등 24개국 420개사 1만여 명의 바이어가 참가한다.

부산시는 박람회에 참가하는 부산 기업에 부스 임차료, 부스 장치비, 전시 물품 운송 및 통역 등을 지원한다.

이번에 참가하는 기업은 세기비즈, 태원정공, 사가시스템, 신성전기, 은성, 삼우비앤비, 엘리온, 삼영피팅, 코노텍, 일흥 등 10개사로 지난 4월 공모로 선정했다.

베트남은 한국과 자유무역협정(FTA) 발효 이후 수출과 투자 진출이 많이 증가하고 있는 지역이다.

부산의 수출 대상국 가운데 4위에 해당하며 2016년 베트남 전체 수입에서 기계와 장비 등 수입은 16.3%로 가장 많은 비중을 차지한다.

부산시 관계자는 "최근 중국시장 대안으로 빠르게 성장하는 아세안 시장이 주목받고 있다"며 "지역기업의 베트남 등 아세안 시장 개척을 돕기 위한 지원 시책을 계속 펼쳐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joseph@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6/30 07:48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