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박병호, 트리플A서 8경기 연속 안타로 타율 0.245

9회 결승타로 팀 승리 이끌어
타격하는 박병호 [최영백씨 제공=연합뉴스 자료 사진]
타격하는 박병호 [최영백씨 제공=연합뉴스 자료 사진]

(서울=연합뉴스) 이대호 기자 =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 승격을 노리는 박병호(31)가 멀티히트(한 경기 2안타 이상) 행진을 벌이며 결승타도 때렸다.

미네소타 트윈스 산하 트리플A 구단 로체스터 레드윙스 소속 박병호는 30일(한국시간) 미국 뉴욕 주 버펄로의 코카콜라 필드에서 열린 버펄로 바이슨스(토론토 블루제이스 산하)전에 5번 지명타자로 선발 출전, 5타수 2안타 1타점 1득점으로 활약했다.

8경기 연속 안타를 이어간 박병호의 트리플A 타율은 0.245(192타수 47안타)로 올랐다.

박병호는 2회 첫 타석에서 3루타로 출루하며 쾌조의 타격감을 뽐냈다. 4회 내야 땅볼, 6회와 7회에는 삼진으로 물러났다.

박병호는 4-4로 맞선 9회 초 2사 1, 2루에서 마지막 타석을 맞이해 좌전 적시타로 이날 경기의 결승타를 날렸다.

박병호의 활약을 앞세운 로체스터는 5-4로 승리했다.

4bu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6/30 07:31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