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카타르 "사우디 등 단교 중동4개국, WTO 제소 검토"

(뉴욕=연합뉴스) 김화영 특파원 = 카타르는 29일(현지시간) 자국에 대한 사우디아라비아 등 걸프 4개국의 외교·경제 봉쇄 조치를 세계무역기구(WTO)에 제소하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다고 밝혔다.

카타르 정부를 대표해 WTO에 파견된 알리 알왈리드 알-타니는 이날 로이터통신과의 인터뷰에서 "모든 법적 방안을 검토하고 있다"며 이같이 말했다.

사우디, 아랍에미리트(UAE), 바레인, 이집트는 최근 카타르가 이란의 테러단체를 지원하고 있다며 외교관계 단절을 선언했고, 이어 카타르 항공사의 자국 영공 통과도 금지했다.

알-타니 대표는 4개국의 조처가 WTO 조항에 배치되는 것이라고 말했다.

아울러 국가 간 통관업무를 신속히 하기 위해 체결된 WTO '무역 원활화에 관한 협정'(무역원활화협정)에도 어긋난다고 비판했다.

그는 특히 "4개국 중에는 무역원활화협정을 초기에 비준한 나라도 있는데, 이제 가장 먼저 위반하려 한다"고 날을 세웠다.

그는 4개국의 조치가 국제 해양법 등에도 저촉될 뿐 아니라, 자국의 항공기 운송 권리도 침해하고 있다고 주장했다.

카타르 도하의 하마드 항구에 정박중인 선박
카타르 도하의 하마드 항구에 정박중인 선박 [EPA=연합뉴스 자료사진]

quintet@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6/30 03:31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