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아날로그의 부활"..소니 30년만에 레코드판 생산 재개

(도쿄=연합뉴스) 최이락 특파원 = 소니가 약 30년만에 레코드판 생산을 재개한다.

29일 교도통신에 따르면 이는 최근들어 레코드판으로 음악을 들으며 자란 세대뿐 아니라 젊은층에서도 레코드판의 인기가 확산하는 데 따른 것이다.

소니는 CD 보급 확산에 따른 수요 감소로 1989년에 레코드판 직접 생산을 접었다. 대신 필요한 레코드판은 도요카세이(東洋化成)에 위탁 생산하는 방식으로 조달했다.

그러나 최근 아날로그에 대한 재평가로 레코드판의 글로벌 수요가 증가하면서 소니도 직접 생산 재개 결정을 했다.

레코드판 생산은 연내에 시즈오카(靜岡)현 공장에서 이뤄질 것으로 알려졌다. 생산은 자회사인 소니뮤직엔터테인먼트가 맡는다.

아날로그 감성 LP판 부활
아날로그 감성 LP판 부활[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 성동구 마장뮤직앤픽처스 바이닐팩토리.

choinal@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6/29 11:46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