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태양광 발전량 실시간으로 확인"…SKT-동양이엔피 사업협력

이르면 다음 달 태양광 발전 관리 서비스 출시

(서울=연합뉴스) 고현실 기자 = SK텔레콤이 이르면 다음 달 사물인터넷(IoT) 전용망 로라(LoRa)를 활용해 실시간으로 태양광 발전량을 확인하는 서비스를 내놓는다.

SK텔레콤은 가정용 태양광 발전 기기 업체 동양이엔피와 이러한 내용의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9일 밝혔다.

동양이엔피는 태양광으로 생성한 에너지를 가정용 전력으로 변환하는 인버터 기기 생산 업체다.

SK텔레콤은 자사의 스마트 IoT 기기에 동양이엔피의 인버터를 연결해 로라망을 통해 발전량 정보를 이용자의 스마트폰으로 실시간 전달할 계획이다. 이용자는 태양광 시스템의 이상 유무를 바로 확인할 수 있게 된다.

양사의 태양광 발전 관리 서비스는 현재 시범 운용 단계이며, 이르면 7월 말 출시될 예정이다. 이용료는 5년간 월 1천300원 수준이다.

SK텔레콤과 동양이엔피는 발전량 데이터를 에너지 관리 시스템(EMS) 서버에 축적해 분석 데이터를 바탕으로 고객에게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SK텔레콤은 "전국에 구축된 로라망을 통해 태양광 발전 설비가 많은 농어촌이나 산간 지역에서도 문제없이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SK텔레콤-동양이엔피, 태양광 발전 설비 사업 협력
SK텔레콤-동양이엔피, 태양광 발전 설비 사업 협력SK텔레콤 차인혁 부문장(가운데)과 동양이엔피 김재만 대표이사(왼쪽), 대한케이불 이성희 대표이사가 IoT전용망 로라(LoRa)를 활용해 실시간으로 태양광 발전량을 확인하는 서비스 출시를 위한 제휴 계약을 체결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2017.6.29 [SK텔레콤 제공=연합뉴스]

okko@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6/29 10:35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