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미디어아트 놀이로 장애아동 재활치료 돕는다

건양대병원 "시청각 자극·운동 병행…국내 첫 도입"

(대전=연합뉴스) 이재림 기자 = 건양대병원은 장애아동 재활 치료를 돕는 체험형 미디어아트 놀이시설을 구축했다고 29일 밝혔다.

지난 28일 대전 서구 건양대병원 소아재활센터에서 재활치료사가 환아와 함께 미디어아트 재활치료를 하고 있다. [건양대병원 제공=연합뉴스]
지난 28일 대전 서구 건양대병원 소아재활센터에서 재활치료사가 환아와 함께 미디어아트 재활치료를 하고 있다. [건양대병원 제공=연합뉴스]

소아재활센터 미디어아트 치료실에는 골프존뉴딘그룹 자회사 뉴딘미다트가 개발한 '키즈마루 피치 매직 볼' 시스템이 적용됐다.

환아가 대형 화면을 향해 공을 던지면 센서가 이를 감지해 역동적인 효과를 내는 방식이다.

시청각적 자극과 함께 자연스러운 운동을 병행해 재활을 도울 수 있을 것으로 병원 측은 기대하고 있다.

이런 시설을 병원 내에 설치한 건 우리나라에서 처음이라고 건양대병원은 덧붙였다.

건양대 재활의학과 이영진 교수는 "놀이형 재활치료는 지체된 발달을 촉진하고 심리·정서적 측면에 좋은 영향을 끼친다"며 "보호자 반응도 좋은 만큼 재활치료에 긍정적으로 작용할 것으로 본다"고 말했다.

건양대병원 측은 미디어아트 재활치료 효과를 지속해서 파악해 추가적인 재활시설 인프라를 확대해 나갈 방침이다.

walde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6/29 10:13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