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빅데이터로 예측한 '옥자' 정상개봉 관객은 727만명"

영화 추천 서비스 왓챠, 멀티플렉스 정상 개봉 가정해 예측
왓챠로 예상한 옥자 정상 개봉 관객수
왓챠로 예상한 옥자 정상 개봉 관객수 [왓챠 제공]

(서울=연합뉴스) 오수진 기자 = 봉준호 감독의 영화 '옥자'가 국내 멀티플렉스 영화관에서 정상적으로 개봉됐다면 관객 수는 727만명 정도가 될 것이라는 분석이 나왔다.

영화 추천 서비스 왓챠는 29일 자사의 빅데이터를 기반으로 이날 공개된 옥자의 정상 개봉 관객 수를 예측한 결과, 이같이 분석됐다고 밝혔다.

왓챠는 이용자들이 보고 싶은 영화를 표시해두는 기능인 '보고싶어요'의 데이터와 영화 장르, 영화 특성 등을 바탕으로 이 같은 결과가 나왔다고 설명했다.

왓챠에 따르면 옥자는 공개 전날인 지난 28일까지 왓챠 내에서 1만2천8개의 '보고싶어요'를 받았다.

공개 전날까지 1만개 이상의 '보고싶어요'를 받은 영화는 2014년 이후 12편에 불과하고 이들의 평균 누적 관객 수는 537만명이다.

왓챠는 옥자가 '12세 이상 관람가'로 분류됐다는 점도 이번 정상 개봉 관객 수 예측에 영향을 미쳤다고 밝혔다.

2013년 이후 영화 개봉작 가운데 '12세 이상 관람가' 영화는 '15세 관람가', '청소년 관람 불가' 판정을 받은 영화보다 평균 14.5% 관람객을 더 모았다.

왓챠는 "왓챠 가입자의 85.5%가 봉준호 감독 작품에 대한 관심이 많았다"며 "옥자를 보고 싶다고 표현한 1만2천8명 가운데 약 90%는 봉준호 감독의 전작인 '괴물'을 시청했고 87%는 '설국열차'를 본 것으로 드러났다"고 설명했다.

sujin5@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6/29 09:56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