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KT '기가지니', 내일부터 AI 금융서비스도 '척척'

우선 증권정보 제공, 9월에는 퀵 송금 기능까지
가입자는 5개월만에 10만명 돌파…감성채팅 사용자 많아

(서울=연합뉴스) 채새롬 기자 = KT는 인공지능 TV '기가지니'를 통해 음성인식을 이용한 AI 금융서비스를 30일부터 선보인다.

우선 적용되는 서비스로는 지난 4월 미래에셋대우와 체결한 업무협약을 토대로 사용자들에게 주가 및 지수, 차트 조회와 국내외 시황 정보를 안내하는 거다.

예를 들어 사용자가 '지니야, 오늘 주식시장 어땠어?'라고 물어보면 '코스피 지수는 어떤 이유로 전일 대비 몇 퍼센트 상승한 몇 포인트로 마감했다'는 답을 들을 수 있다.

KT와 미래에셋대우는 비대면계좌 개설이나 주식 실거래 등과 같은 추가 서비스도 향후 선보일 계획이다.

KT는 또 기가지니를 국내 1호 인터넷 전문은행 '케이뱅크'와 연동하는 서비스를 추진한다. 9월이면 퀵송금, 계좌조회 등도 집에서 음성으로 처리할 수 있는 '카우치 뱅킹' 서비스를 만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KT는 30일 파트너 사업자들에게 개발자 포털과 기가지니 서비스 소프트웨어 개발 키트(SDK)를 공개하는 등 기가지니를 바탕으로 한 AI 생태계 조성에도 박차를 가할 계획이다.

이번에 공개하는 SDK는 기가지니에 탑재한 음성인식, 대화처리, 텍스트 음성변환 기술 등 KT의 음성인식 기술과 함께 음성·영상통화 기능을 사용할 수 있는 앱 프로그래밍 환경(API)을 포함하고 있다.

KT는 최근 개소한 서초구 우면연구센터내 AI테크센터에서 중소기업, 스타트업, 연구기관 등과 협력해 본격적으로 AI기술을 확산한다는 방침이다.

한편 올해 1월 말 출시한 기가지니는 출시 5개월만에 가입자 10만명을 넘어섰다.

KT가 가입자 이용 행태를 분석한 결과 '지니야 사랑해', 지니야 우울해' 등 자신의 감정 상태를 표현하는 메시지를 포함하는 감성채팅이 30%로 가장 높은 비중을 나타냈다. 이어 TV 관련 지시가 24%, 음악 듣기 관련 지시가 22%, 기타 생활 지시가 13%다.

KT 기가지니사업단장 이필재 전무는 "10만 가입자 달성을 기반으로 다양한 영역에서 혁신적인 고객 가치를 제공하기 위해 노력하겠다"며 "기가지니 관련 기술과 연구 공간 공유가 국내 AI 생태계 활성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KT 인공지능 TV '기가 지니' 가입자 10만 달성
KT 인공지능 TV '기가 지니' 가입자 10만 달성

srcha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6/29 09:41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