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농번기 축산농장 기숙사 골라 금품 훔친 40대 구속

(안성=연합뉴스) 강영훈 기자 = 경기 안성경찰서는 대낮에 축산농장 기숙사에 몰래 들어가 금품을 훔친 혐의(상습절도)로 유모(43)씨를 구속했다고 29일 밝혔다.

범행장소로 들어가는 피의자
범행장소로 들어가는 피의자[경기 안성경찰서 제공 = 연합뉴스]

유씨는 지난 5월 22일 오후 안성시의 한 축산농장 기숙사에 침입해 60만원을 훔친 것을 비롯해 이달 중순까지 안성, 경주, 충주, 고창 등지의 빈 축산농장 기숙사를 골라 7차례에 걸쳐 1천만원 상당의 금품을 턴 혐의를 받고 있다.

그는 농촌 지역 기숙사의 경우 상대적으로 방범 상태가 허술하다는 점을 노린 것으로 조사됐다.

경찰 관계자는 "농번기 빈집 절도가 우려되는 만큼 집이나 기숙사에 귀중품을 두지 않는 것이 좋다"며 "외출 시에는 반드시 출입문과 창문을 잠그고 예약순찰을 요청해 범죄예방에 주의를 기울여달라"고 당부했다.

kyh@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6/29 10:0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