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IBK투자 "우리은행, 주가 할인요인 해소 눈앞…목표가↑"

(서울=연합뉴스) 권수현 기자 = IBK투자증권은 우리은행[000030]이 오버행(대량 대기 매물) 이슈 등 그동안 주가를 짓눌러온 요소들이 해소되는 마지막 단계에 와있다며 29일 목표주가를 기존 1만8천500원에서 2만2천500원으로 올렸다.

김은갑 연구원은 "우리은행은 과거 우리금융 시절부터 장기간 자기자본이익률(ROE)이나 업종 가치평가 대비 주가순자산비율(PBR)이 할인된 주가를 형성해왔다. 이는 그동안 실적 안정성에 대한 신뢰도가 낮았기 때문"이라고 말했다.

김 연구원은 "우리은행은 금융위기 후 해외 파생상품 투자 등에 의한 손익변동 폭이 컸고 변동기간도 길었다"며 "하지만 최근 실적이 안정화하고 경상적 이익규모도 커지고 있어 실적 측면에서는 PBR 할인요인이 해소될 자격을 갖췄다"고 설명했다.

그는 다른 PBR 할인요인으로 오버행 문제를 지적했다.

김 연구원은 "우리금융 시절부터 대주주인 예금보험공사가 지분을 매각했고 올해 1월 과점주주 매각에 성공하면서 남은 예보의 지분율이 21.4%로 크게 하락했다"며 "잔여지분 매각 시 오버행 이슈가 생기긴 하나 이는 마지막 고비를 넘기는 것으로 볼 수 있다"고 분석했다.

그는 "최근 ROE 전망치가 올라가며 실적 신뢰감을 높이고 있으며 오버행 이슈도 마무리될 조짐을 보여 PBR 할인율을 기존 20%에서 10%로 조정해 목표주가를 올린다"며 "향후 금융지주사가 되는 과정에서 증권사 인수 등도 기대된다"고 덧붙였다.

[연합뉴스 자료사진]
[연합뉴스 자료사진]
[연합뉴스TV 제공]
[연합뉴스TV 제공]


inishmor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6/29 08:57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