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코트라, 한미정상회담 맞춰 워싱턴서 상담회

(서울=연합뉴스) 고은지 기자 = 코트라(KOTRA)가 한미정상회담에 맞춰 28일(현지시간) 미국 워싱턴 D.C.에서 '한미 글로벌 비즈니스 파트너링' 행사를 개최했다.

양국 기업인 100여명이 참가한 이번 행사에서는 비즈니스 매칭, 정부조달·바이오 전문가와의 맞춤형 컨설팅, 통상협력 오픈포럼 등이 진행됐다.

비즈니스 매칭에는 글로벌 기업인 SMP 등 바이어 40개 사와 우리 기업 14개 사가 참가해 80여건의 맞춤형 상담을 했다.

이 자리에서 자동차용 기계식 연료펌프를 만드는 대화연료펌프는 미국, 캐나다 바이어와 차세대 전기차용 초소형 부품을 개발하는 데 합의했다.

사물인터넷(IoT) 클라우드 플랫폼인 씽플러스(Thing+), 소프트웨어 벤처 달리웍스는 미국 정유화학공장 분야 1위 기업인 프리웨이브테크놀로지와 새로운 솔루션을 전 세계 시장에 출시하는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녹십자셀은 한국에서 성공한 항암면역세포제 기술을 인정받아 미국 메릴랜드주(州) 정부 지원을 통해 현지에서 임상시험을 추진하기로 했다.

자동차부품 제조기업인 효림산업도 미국 바이어로부터 대형 오더를 수주하는 성과를 거뒀다.

한미 글로벌 비즈니스 파트너링
한미 글로벌 비즈니스 파트너링[코트라 제공=연합뉴스]

eu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6/29 08:32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