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유진투자 "삼성전자 2분기 영업익, 애플 넘어설 듯"

(서울=연합뉴스) 전명훈 기자 = 유진투자증권은 29일 삼성전자[005930]의 올해 2분기 영업이익이 애플을 넘어설 것으로 전망했다.

이승우 연구원은 "삼성전자의 2분기 매출액과 영업이익은 62조5천억원과 13조8천억원으로 각각 작년 동기보다 22.8%, 69.2% 증가할 것으로 예상된다"며 "특히 영업이익 전망치는 애플의 약 12조원을 넘어서는 수준"이라고 설명했다.

이 연구원은 "삼성전자는 2분기에 전 세계에서 금융업체를 제외하고 가장 많은 영업이익을 낸 회사가 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그는 "메모리 가격 흐름이 견조하고 유기발광다이오드(OLED) 수요가 증가하고 있다"며 "이에 따라 삼성전자의 올해 연간 실적도 매출 247조3천억원, 영업이익 54조5천억원으로 작년 대비 크게 증가할 전망"이라고 강조했다.

이어 "내년에도 반도체 부문 실적이 견고할 것"이라며 "실적 개선세가 이어질 가능성이 상당히 크다"고 분석했다.

이 연구원은 "업황 개선으로 변동성·불확실성은 크게 감소할 것이고 자사주 매입과 소각으로 주당 가치는 더욱 상승했다"며 "성급하게 차익을 실현하기보다 지속적으로 보유하는 전략을 권고한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삼성전자에 대한 투자의견을 '매수'로 유지한 채 목표주가를 280만원에서 300만원으로 올렸다.

국내 증권사의 삼성전자에 대한 목표주가는 SK증권[001510]이 320만원으로 가장 높고 유진투자증권과 이베스트투자증권[078020](300만원) 등이 그 뒤를 잇고 있다.

[연합뉴스 자료사진]
[연합뉴스 자료사진]
[연합뉴스 자료사진]
[연합뉴스 자료사진]


id@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6/29 08:29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