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NBA 크리스 폴, 휴스턴으로 전격 이적…'8대 1 트레이드'

휴스턴, 폴-하든으로 이어지는 강력한 가드진 구축
크리스 폴(흰색 유니폼). [AP=연합뉴스]
크리스 폴(흰색 유니폼). [AP=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김동찬 기자 = 미국프로농구(NBA) LA 클리퍼스의 가드 크리스 폴(32·183㎝)이 8대 1 대형 트레이드를 통해 휴스턴 로키츠로 이적했다.

LA 클리퍼스와 휴스턴은 29일(한국시간) "폴을 휴스턴으로 보내고 LA 클리퍼스는 선수 7명과 다음 시즌 1라운드 신인 지명권, 현금을 받는 트레이드에 합의했다"고 발표했다.

폴 한 명이 휴스턴으로 가는 대신 휴스턴에서는 선수 7명과 신인 지명권 1장 등 사실상 선수 8명을 보내는 보기 드문 거래가 성사된 것이다.

그만큼 폴은 리그를 통틀어서도 탁월한 경기력을 소유한 포인트가드다.

2008년 베이징 올림픽, 2012년 런던 올림픽에 미국 국가대표로 나가 금메달을 목에 걸었고, 2008년부터 2016년까지 9년 연속 올스타에 선정됐다.

2013년 올스타 최우수선수(MVP)에 뽑혔고 네 차례나 시즌 베스트 5에 이름을 올렸다.

포인트 가드의 가장 중요한 덕목인 어시스트에서도 2008년, 2009년, 2014년, 2015년 등 네 차례 1위를 차지했다.

2016-2017시즌 정규리그 성적은 18.1득점에 9.2어시스트, 5리바운드였다.

LA 클리퍼스는 폴을 보내는 대신 패트릭 베벌리, 루 윌리엄스, 샘 데커, 몬트레즈 해럴, 대런 힐라드, 디안드레 리긴스, 카일 윌터 등 7명과 다음 시즌 1라운드 지명권, 현금 66만 1천 달러(약 7억5천만원)를 받기로 했다.

휴스턴은 이번 트레이드로 기존의 슈팅 가드 제임스 하든(28·196㎝)과 함께 강력한 가드진을 구축하게 됐다.

emailid@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6/29 07:35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