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교회 화단서 부패한 20대여성 시신 발견…"타살 여부 수사"(종합)

(청주=연합뉴스) 이승민 기자 = 청주의 한 교회 주차장 화단에서 20대 여성이 숨진 채 발견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교회 화단서 부패한 20대여성 시신 발견…"타살 여부 수사"(종합) - 1

29일 청주 흥덕경찰서에 따르면 전날 오후 7시께 흥덕구 복대동의 한 교회 주차장 화단에서 20대로 추정되는 여성의 시신이 발견됐다.

인근을 지나던 주민은 행인 눈에 잘 띄지 않는 높이 1m가량의 원형 화단에서 시신을 발견, 경찰에 신고했다.

발견 당시 숨진 여성은 바지와 외투를 입고 있는 상태였고, 지름 1m가량의 콘크리트 원형 구조물 안에 쪼그리고 있었다. 신분증 등 소지품은 발견되지 않았다.

시신이 발견된 주차장 화단에는 방범용 폐쇄회로(CC)TV 3대가 있었지만, 모두 모형인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 관계자는 "숨진 지 3일 정도 지난 것으로 추정돼 타살 여부를 확인하고 있다"며 "부패가 진행돼 맨눈으로는 외상 여부를 판단할 수 없는 상태"라고 말했다.

경찰은 이 여성의 신원을 밝히기 위해 지문 감식 작업을 벌이고 있다.

경찰은 사인을 밝히기 위해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 부검을 의뢰할 계획이다.

교회 건물서 부패 진행 20대 여성 시신 발견
교회 건물서 부패 진행 20대 여성 시신 발견(청주=연합뉴스) 이승민 기자 = 29일 오전 청주시 흥덕구의 한 교회 건물 주변에 폴리스라인이 설치돼 있다. 이 건물 외벽 구조물에서 전날 오후 20대 여성으로 추정되는 시신이 발견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2017.6.29
logos@yna.co.kr
교회 건물서 부패한 여성 시신 발견
교회 건물서 부패한 여성 시신 발견(청주=연합뉴스) 이승민 기자 = 29일 오전 청주시 흥덕구의 한 교회 건물 주변에 폴리스라인이 설치돼 있다. 이 건물 외벽 구조물에서 전날 오후 20대 여성으로 추정되는 시신이 발견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2017.6.29
logos@yna.co.kr


logos@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6/29 07:54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