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풀무원·볼보 등 10개 대기업, 동반성장지수 최하위

송고시간2017-06-28 10:00

지난해 평가 결과…삼성전자·현대차 최우수

(서울=연합뉴스) 박성진 이도연 기자 = 풀무원식품, 볼보그룹코리아, 한솔테크닉스 등 10개 기업이 협력 중소기업과의 동반성장 노력을 평가한 동반성장지수에서 최하위 등급을 받았다.

삼성전자, 현대·기아자동차, LG전자, SK텔레콤 등 대기업 25개사는 최우수 등급을 받았다.

동반성장위원회는 28일 서울 팔래스호텔에서 제46차 동반성장위원회 본회의를 열고 155개 대기업을 대상으로 한 2016년도 동반성장지수 평가 결과를 발표했다.

동반성장지수는 동반성장위의 중소기업 체감도 조사와 공정거래위원회의 공정거래 협약이행평가 결과를 각각 50대 50 비율로 합산하여 산정한 후 최우수, 우수, 양호, 보통, 미흡 5개 등급으로 구분해 공표된다.

올해부터는 지수 평가 취지 및 신뢰성을 훼손한 기업에 대해 미흡으로 처리했다. 2011년 도입돼 지금까지 총 6차례 평가가 진행됐다.

평가 결과 공표대상 155개 대기업 중 '최우수' 등급은 25개사, '우수'는 50개사, '양호' 58개사, '보통' 12개사, '미흡' 10개사로 나타났다.

가장 낮은 미흡 등급(이하 가나다순)은 볼보그룹코리아, 이래오토모티브시스템, 코스트코코리아, 타타대우상용차, 풀무원식품, 한국바스프, 한국프랜지공업, 한솔테크닉스, 화신, S&T모티브 10곳이다.

이들 기업은 공정거래협약을 체결하지 않았거나 협약이행평가 실적을 제출하지 않았다고 동반성장위는 설명했다.

최우수 등급 기업은 기아자동차, 네이버, 삼성전기, 삼성전자, 유한킴벌리, 코웨이, 현대다이모스, 현대모비스, 현대오토에버, 현대자동차, 현대제철, 효성, CJ제일제당, KCC, KT, LG디스플레이, LG생활건강, LG유플러스, LG이노텍, LG전자, LG화학, SK건설, SK종합화학, SK주식회사, SK텔레콤 25개사다.

우수 등급은 삼성중공업, 이마트, 포스코, 현대건설, SPC삼립 등 50개사였고 양호 등급은 농심, 대한항공, 롯데백화점, 매일유업, CJ푸드빌 등 58개사가 받았다.

보통등급은 서울반도체, 오비맥주, 이랜드리테일 등 12개사였다.

sungjinpark@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