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조재현 딸 조혜정, 이번엔 외할머니와 오붓한 여행

송고시간2017-06-28 09:44

EBS '금쪽같은 내새끼랑' 29일 방송

[EBS 제공]
[EBS 제공]

(서울=연합뉴스) 이정현 기자 = 배우 조혜정(25)이 이번에는 아버지 조재현이 아닌 외할머니와 단둘이 오붓한 시간을 보냈다.

EBS TV '금쪽같은 내 새끼랑'은 오는 29일 방송에서 두 사람의 베트남 다낭 여행기를 담는다고 28일 소개했다.

오랜 유학 생활 후 한국에 돌아온 조혜정은 짧은 시간이지만 외할머니와 함께 살았다. 친구가 없어 외로웠던 시절 곁에서 힘이 돼 준 외할머니는 혜정에게 애틋하고 친구 같은 존재였다고 한다.

베트남에 도착한 할머니는 조혜정보다 겁 없이 놀이기구를 즐기고 외국인과도 용기 있게 소통하며 손녀를 오히려 리드했다.

할머니는 또 여행 중 웨딩촬영을 하는 커플을 보고서는 조혜정이 결혼을 빨리했으면 좋겠다는 바람을 내비치며 딸과 조재현의 결혼을 처음에는 반대했었다는 뒷이야기도 들려줬다.

조혜정은 여행 마지막 날 자신의 마음을 담은 편지를 준비해 할머니를 감동하게 했다.

29일 밤 11시 35분 방송.

lisa@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