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골프연습장 납치' 피해자 추정 시신 발견…신원 확인 중(종합)

송고시간2017-06-27 20:36

(진주=연합뉴스) 박정헌 기자 = 경남 창원에서 발생한 '골프연습장 납치' 피해자인 40대 주부로 추정되는 시신이 발견됐다.

납치 그래픽 [연합뉴스 자료사진]
납치 그래픽 [연합뉴스 자료사진]

창원서부경찰서는 27일 오후 6시 5분께 진주시 진수대교 아래에서 시신이 담긴 마대자루를 발견했다고 밝혔다.

경찰은 수습한 시신이 골프연습장 주차장에서 납치된 A(47·여)씨일 가능성이 큰 것으로 보고 있다.

경찰은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 부검을 의뢰하는 한편 지문·DNA 검사도 진행할 방침이다.

또 수습한 시신을 창원으로 옮겨와 유족을 상대로 A 씨가 맞는지 확인할 예정이다.

발견 당시 A 씨 시신은 약간 부패했을 뿐 훼손된 곳은 없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A 씨는 지난 24일 오후 8시 30분께 창원시내 한 골프연습장 주차장에서 금품을 노린 괴한 3명에 의해 납치됐다.

경찰 관계자는 "부패 등으로 유족 확인이 불가능하다면 정확한 신원을 파악하는데 다소 시간이 걸릴 것 같다"고 말했다.

앞서 경찰은 이날 실종 나흘 만에 피의자 중 1명인 심모(29)씨를 검거, "납치한 여성이 살해된 것 같다"는 진술을 확보하고 피해자 소재를 파악하는 한편 나머지 일당을 쫓는 중이었다.

심 씨는 경찰 조사에서 전남 순천의 한 저수지에 A 씨 시신이 담긴 시신을 버렸다고 진술한 바 있다.

경찰은 심 씨가 범행 당일 야간에 시신을 급하게 버리느라 진주를 순천으로 착각한 것으로 보고 있다.

home1223@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