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자유한국당 인천시당 '고향세' 반대…토박이 적은 인천 손해

송고시간2017-06-27 17:18

한국당 인천시당 고향 세 반대
한국당 인천시당 고향 세 반대

[연합뉴스TV 화면 캡처]

(인천=연합뉴스) 강종구 기자 = 자유한국당 인천시당은 정부가 추진 중인 '고향세' 도입에 반대 입장을 나타냈다.

문재인 대통령은 대통령선거 후보 시절 개인이 재정자립도가 낮은 특정 지방자치단체를 선정해 기부하면 일정 수준의 세금을 감면해 주는 '고향 사랑 기부제도' 도입을 공약으로 제시했다.

새 정부에서 인수위원회 역할을 하는 국정기획자문위원회는 26일 고향 사랑 기부제도 도입을 검토 중이라며, 다만 세제 혜택 방식이나 도입 시기 등 구체적 내용은 결정되지 않았다고 밝혔다.

한국당 인천시당은 이와 관련 27일 "인천은 전체인구의 약 70%가 타지역 출신 유입인구"라며 "출신 고향에 내는 기부금에 따라 세금을 감면해 주는 고향세가 도입되면 인천의 지방세 수입이 현저하게 줄어들 것"이라고 주장했다.

이어 지방 이전 기업 세제 혜택도 인천 입장에서는 역차별에 해당한다며, 국내외 기업의 공장 설립이 가능하도록 인천경제자유구역 규제 완화부터 신경 쓰라고 촉구했다.

inyo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