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경남교육청 미세먼지 측정기 설치 예산 확보돼야"

송고시간2017-06-27 16:51

(창원=연합뉴스) 김선경 기자 = 경남환경연합과 경남시민환경연구소는 27일 보도자료를 내고 경남도교육청이 추진하는 미세먼지 간이 측정기 설치 사업 예산이 확보돼야 한다고 밝혔다.

연합뉴스 자료사진
연합뉴스 자료사진

두 단체는 "도교육청이 간이 측정기 설치를 위한 예산을 반영한 추경예산안을 최근 도의회에 제출했다"며 "사업 추진에 차질이 없도록 예산안이 통과돼야 한다"고 말했다.

이들 단체는 "간이 측정기를 통해 학생들이 미세먼지 오염 실태와 변화를 직접 관찰하고, 그 자료를 토대로 미세먼지에 대한 문제점 등을 토론하는 학습을 하는 일은 바람직한 교육 활동"이라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간이 측정기가 도내에 부족한 미세먼지 측정망을 대신해 지역 주민들에게도 미세먼지 현황에 대한 정보를 줄 수 있다"고도 덧붙였다.

또 "간이 측정기의 데이터 신뢰성 확보를 위해 전문가, 환경단체, 교육 주체가 참여하는 위원회를 구성할 필요가 있다"며 "결과값이 일정 기간 기준을 웃돌면 전문가가 정밀 조사를 할 수 있도록 관련 조례를 정비할 필요도 있다"고 덧붙였다.

도교육청은 앞서 간이 측정기를 도내 전 초등학교와 단설유치원, 특수학교에 렌트 형식으로 설치하기로 하고 일선 학교가 그 비용을 부담할 수 있도록 학교운영비를 기존보다 10% 증액, 예산을 편성한 바 있다.

도교육청은 간이 측정기 보급에 2억∼4억원가량 소요될 것으로 보고 있다. 현재 측정기 선택에 앞서 입찰 공고를 준비하고 있다.

ksk@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