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상가 텃밭 가방서 여자 아기 숨진 채 발견

송고시간2017-06-27 16:49

(양산=연합뉴스) 김선경 기자 = 경남 양산의 한 아파트 주변 텃밭에서 생후 한 달도 채 되지 않은 아기가 숨진 채 발견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연합뉴스 자료사진
연합뉴스 자료사진

27일 양산경찰서에 따르면 지난 23일 오전 11시 50분께 양산시 평산동의 한 아파트 상가 옆 텃밭에서 여자 아기가 숨진 채 발견됐다.

경찰은 당시 텃밭에서 일하던 사람으로부터 "냄새가 너무 나서 가보니 아기 시체 같다"는 신고를 받고 출동했다가 꽃무늬 천가방 안에 아기가 숨져 있는 것을 확인했다.

당시 아기는 수건 여러 장에 싸여 있었고, 심하게 부패한 상태였다.

수건 중 한 장은 특정 아기의 이름이 적힌 돌잔치 기념 수건이었지만, 경찰은 숨진 아기와 관련이 없는 것으로 확인했다.

경찰은 체격 등에 미뤄 숨진 아기가 이달 초 태어났다가 유기된 것으로 추정했다.

경찰 측은 "부패가 심해 아기가 버려질 당시 이미 숨져 있었는지는 아직 명확하지 않다"며 "CCTV 분석과 탐문 수사를 병행하고 있다"고 말했다.

ksk@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