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유럽 7개 은행, IBM 손잡고 무역금융에 블록체인 적용한다

송고시간2017-06-27 16:35

(서울=연합뉴스) 신유리 기자 = IBM이 유럽 은행 7곳에 분산형 거래 장부인 블록체인을 구축한다고 미 CNBC 방송이 27일 보도했다.

IBM은 이날 HSBC, 도이체방크, 라보뱅크, 소시에테 제네랄, 나티시스, 우니크레디트, KBC 등 주요 은행이 중소 규모의 기업들과 국제 거래를 하는 데 쓰도록 '디지털 트레이드 체인'(Digital Trade Chain)이라는 이름의 블록체인 기술을 도입한다고 밝혔다.

이는 금융 기관에서 블록체인이 실제로 쓰이는 첫 번째 사례가 될 수도 있다.

은행 업계에서는 수년 전부터 블록체인의 잠재력을 높이 평가했지만 실제 적용은 초기 단계다.

블록체인은 비트코인 같은 가상화폐의 거래 기록을 저장해 조작을 막는 이른바 '공공 거래 장부'다. 은행에 블록체인을 적용하면 거래 절차의 효율이 올라가고 비용도 절감되는 것으로 평가된다.

이번에 도입되는 기술은 무역 업체가 제3자에게 물건을 팔아 배송이 완료되면 블록체인을 통해 결제가 이뤄지는 방식으로, 올해 말 가동될 예정이다.

이번 솔루션은 IBM이 주요 기술을 제공하는 오픈소스 블록체인 구조인 '하이퍼레저 패브릭'으로 구축된다. 라보뱅크 관계자는 "우리는 여전히 전통적 결제 기술을 다루고 있다"면서도 "블록체인이 대규모로 적용될 만큼 탄탄해진다면 장차 우리는 결제 방식을 블록체인 솔루션으로 옮길 것"이라고 말했다.

유럽 7개 은행, IBM 손잡고 무역금융에 블록체인 적용한다 - 1

newglass@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