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김국영 10초07…이틀 만에 한국新 세우며 '런던 티켓' 획득(종합2보)

송고시간2017-06-27 17:27

런던 세계선수권대회 기준 기록 10초12 가볍게 통과

개인 5번째 한국신…국내 최초 10초0대 진입

포효하는 김국영
포효하는 김국영

(정선=연합뉴스) 배연호 기자 = 김국영(26·광주광역시청)이 27일 강원 정선 종합운동장에서 열린 2017 코리아오픈국제육상경기대회 남자 100m 결승전에서 10초07에 결승선을 통과하고 나서 포효하고 있다. 2017.6.27
byh@yna.co.kr

(정선=연합뉴스) 하남직 기자 = 김국영(26·광주광역시청)이 바람의 도움 없이도 100m를 10초07에 주파했다.

공인 한국신기록이다.

김국영은 27일 강원도 정선 종합운동장에서 열린 2017 코리아오픈국제육상경기대회 남자 100m 결승전에서 10초07에 결승선을 통과했다. 한국신기록 달성과 동시에 런던 세계선수권대회 기준 기록(10초12)도 통과했다.

예선에서 출발할 때 발이 미끄러지고도 10초22를 기록하며 예열을 마친 김국영은 6레인에 자리 잡은 결승전에서도 바로 옆 7번 레인의 강의빈(국군체육부대)이 부정 출발하는 악재를 맞았다.

부정 출발이 나오면 다른 선수도 레이스에 악영향을 받는다.

하지만 김국영은 차분하게 다시 출발선에 섰다. 출발은 다소 더뎠지만 30m 지점부터 가속을 시작해 피니시 라인을 통과할 때까지 속도를 낮추지 않았다.

전광판에는 10초08이 새겨졌고, 김국영은 환호했다. 이후 공식 기록은 10초07로 정정했다. 뒷바람도 기준 초속 2m 이하보다 낮은 초속 0.8m였다.

김국영은 이틀 전인 25일 같은 장소에서 치른 KBS배육상대회 준결승에서 10초13의 한국기록을 세웠다.

결승전에서는 10초07을 기록했으나 뒷바람이 초속 3.6m로 불어 기록이 공인되지 않았다.

김국영은 흔들리지 않았고, 한국 선수 최초로 10초0대 기록을 만들었다.

한국신기록 달성하는 김국영
한국신기록 달성하는 김국영

(정선=연합뉴스) 배연호 기자 = 김국영(26·광주광역시청)이 27일 강원 정선 종합운동장에서 열린 2017 코리아오픈국제육상경기대회 남자 100m 결승전에서 결승선을 통과하고 있다. 2017.6.27
byh@yna.co.kr

김국영은 2010년 6월 7일 대구에서 열린 전국 육상선수권대회 남자 100m 예선에서 10초31을 기록, 고(故) 서말구 해군사관학교 교수가 1979년 멕시코에서 세운 한국기록 10초34를 31년 만에 바꿔놨다.

그리고 당일 준결승에서 10초23으로 또 한 번 한국신기록을 작성했다.

5년 동안 10초2대 벽과 싸우던 김국영은 2015년 7월 9일 광주 하계유니버시아드 대회에서 10초16으로 자신의 기록을 경신했고, 베이징 세계선수권과 리우데자네이루 올림픽 기준 기록(10초16)을 통과했다.

25일 전까지 김국영의 시즌 최고 기록은 10초24였다. 하지만 25일 10초13까지 기록을 단축했고, 이틀 만에 다시 10초07의 한국신기록을 세웠다.

한국 육상을 대표하는 스프린터 김국영은 벌써 다섯 번째 한국신기록을 세웠다.

김국영은 이날 한국신기록 달성 상금 1천만원을 받았다. 25일에도 대한육상연맹은 김국영에게 기록 달성 상금으로 1천만원을 안겼다. 김국영은 이틀 사이 2천만원의 상금을 챙기는 행운도 누렸다.

[그래픽] 김국영 한국인 최초 100m '10초0대'
[그래픽] 김국영 한국인 최초 100m '10초0대'


(서울=연합뉴스) 김토일 기자 = 김국영(26·광주광역시청)은 27일 강원도 정선 종합운동장에서 열린 2017 코리아오픈국제육상경기대회 남자 100m 결승전에서 10초07에 결승선을 통과했다.
25일 KBS배 대회에서 자신이 달성한 10초13을 이틀 만에 0.06초 줄인 한국 신기록이다.
남자 육상 단거리 100m 한국신기록 변천사.
kmtoil@yna.co.kr
페이스북 tuney.kr/LeYN1 트위터 @yonhap_graphics


jiks79@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