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경찰개혁안 마련에 현장경찰·국민 의견 온라인 수렴

경찰개혁위 전체회의서 논의…제출된 의견은 개혁안에 적극 반영
[연합뉴스TV 제공]
[연합뉴스TV 제공]

(서울=연합뉴스) 임기창 기자 = 경찰개혁에 관한 외부 목소리를 듣고자 최근 발족한 경찰개혁위원회가 일선 경찰과 국민 의견을 개혁안에 반영하기로 했다.

27일 경찰청에 따르면 개혁위는 전날 열린 2차 전체회의에서 국민과 현장 경찰관들의 의견을 모아 경찰개혁안에 반영할 방안을 중점 논의했다.

개혁위는 분과별로 현장 경찰관들과 만나는 기회를 마련하고, 경찰조직 내 일반직 공무원(행정관), 무기계약직, 의무경찰, 온라인상의 현장 경찰관 그룹 등과 별도로 간담회를 여는 방안도 추진하기로 했다.

아울러 7월 초까지 경찰 내·외부망에 일선 현장과 국민 의견을 익명으로 수렴할 사이트를 만들고, 제출된 의견은 개혁안에 적극 반영할 계획이다. 경찰개혁을 주제로 대국민 설문조사도 벌이기로 했다.

경찰 내 인권 역량을 높이고자 현재 본청과 지방경찰청에 설치된 경찰인권위원회를 일선 경찰서까지 확대하고, 인권보호관 직제를 신설하는 등 경찰청 인권보호센터를 확충하는 방안도 모색한다.

종합 권고안 발표는 애초 올 10월로 잠정 예정했으나 시간에 쫓기면 결과가 부실해질 우려가 있다고 판단, 추진 경과에 따라 10월에 중간보고를 하고 이후 추가 논의를 거쳐 단계적으로 개혁안을 발표하는 방안도 검토한다.

전체회의에서는 본청의 개혁안 마련과 더불어 지방청·경찰서 단위에서도 지역 실정에 맞는 개혁정책을 추진하도록 자율권을 줘야 한다는 견해도 나왔다.

박경서 위원장은 "국민 눈높이에 맞고 경찰이 실현 가능한 범위에서 경찰개혁 가이드라인을 만드는 데 위원회와 경찰이 함께 노력해야 한다"고 말했다.

puls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6/27 11:39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