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서울반도체, 햇빛에 가장 근접한 LED 조명 개발

(서울=연합뉴스) 김은경 기자 = 국내 LED전문기업 서울반도체와 세계 최고의 형광체 기술을 보유한 도시바 머티리얼즈가 태양광과 가장 근접한 스펙트럼을 가진 '썬라이크 LED'를 공동 개발했다고 27일 밝혔다.

이번 제품은 26일 독일 프랑크프루트에서 열린 출시 기념 기자간담회에서 처음으로 공개됐다.

서울반도체의 LED칩 기술과 도시바 머티리얼즈의 형광체 기술인 'TRI-R'기술이 결합돼 탄생한 '썬라이크'는 태양 빛의 스펙트럼을 가장 가깝게 구현한 자연광 LED이다.

인간의 생체리듬에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알려진 청색광(블루라이트)을 태양광 수준으로 낮춰 인공 광원의 단점을 최소화했다.

청색광은 우리 눈이 받아들일 수 있는 정도가 낮아 기준 이상의 청색광이 눈에 들어오면 빛이 번져 보이고 눈이 쉽게 피로해진다.

서울반도체는 "썬라이크는 태양광에 가장 근접한 스펙트럼을 구현해 대상물의 색감과 질감을 자연 그대로 정확하게 표현한다"며 "신체와 생체리듬에도 부담을 주지 않는다"고 설명했다.

서울반도체는 '썬라이크'가 백화점·대형마트 등의 상업시설, 식물을 재배하는 원예시설, 박물관·전시관과 같은 전시시설 등에 먼저 적용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서울반도체 이정훈 대표
서울반도체 이정훈 대표(서울=연합뉴스) 서울반도체 이정훈 대표가 26일 독일 프랑크프루트에서 신제품인 '썬라이크 LED'에 대해 설명하고 있다. [서울반도체 제공]

kamja@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6/27 11:39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