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도로교통공단, 친환경차 응급조치 대응교육 실시

송고시간2017-06-27 14:28

도로교통공단, 친환경차 응급조치 대응교육 실시 - 1

▲ 도로교통공단(이사장 신용선)은 지난 23일 서울소방학교에서 늘어나는 친환경차 시대에 대비해 소방 및 구조 대원에게 고전압 전기차량 안전사고 긴급구조 대응교육을 했다고 27일 밝혔다.

이번 교육에는 서울소방본부 내 소방관 150여 명이 참가해, 친환경차 일반 현황·시스템 개요, 친환경차 운전시 유의 사항, 충전 시스템, 긴급상황 발생 시 초기 대응방안, 응급상황별 조치방법 그리고 질의·응답 및 실습교육이 진행됐다.

교육에 강사로 나선 도로교통공단 이남수과장은 "전기차는 대용량 배터리와 고전압을 사용하기 때문에 운전자 안전교육과 긴급구조요원에 대한 대응교육이 반드시 필요하며, 체계적인 교육훈련으로 발전시켜 나갈 필요가 있다"고 밝혔다.

현재 2016년 말 기준 우리나라의 친환경 차량은 하이브리드, 플러그인하이브리드, 전기차, 수소차를 포함해 22만대 수준이며, 특히 전기차의 경우는 1년 새 7배의 성장을 맞이하고 있는 데 반해 안전 및 응급상황별 대응방안에 대한 교육이 부족한 상황이다.

도로교통공단 박길수 교육본부장은 "친환경차들은 고전압 배터리를 동력으로 사용하고 있으며 이에 따라 화재, 폭발 침수 등 응급상황 발생 시 조치하는 대응체계를 수립하기 위해 앞으로 좀 더 구체적이고 체계적인 교육내용과 현장실습을 강화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 행사는 서울 소방본부에서 주최하고 한진GTC, 이빛컴퍼니, 플러그인코리아에서 공동주관하고, 도요타코리아, 렉서스 천우에서 실습차량을 협찬해 진행했다. (연합뉴스)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