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수원소식] 파장동 노송지대에 녹지 조성

(수원=연합뉴스) 수원시는 장안구 파장동 노송(老松) 지대 토지 1만7천689㎡를 녹지로 조성해 시민에게 개방했다고 27일 밝혔다.

정조시대 모습 되찾는 수원 노송지대
정조시대 모습 되찾는 수원 노송지대[연합뉴스 자료사진]

이곳에는 소나무 35그루와 풍해·수해을 방지하는 지피식물 34만 본을 심었다.

노송지대는 정조의 효심을 추모하기 위해 세워진 '지지대비'가 있는 지지대 고개에서부터 옛 경수 간 국도를 따라 5㎞에 걸쳐 조성된 소나무숲이다.

200여 년 전 정조가 아버지 사도세자의 무덤인 현륭원의 식목관에게 내탕금(임금의 개인재산) 1천냥을 하사해 소나무 500그루와 능수버들 40그루를 심게 하면서 형성됐다.

1973년 경기도지방기념물 제19호로 지정됐으나, 현재는 대부분 고사하고 38그루의 노송만 보존돼 있다.

수원시는 급격한 도시화로 사라져 가는 노송을 복원하고자 국립산림과학원 유전자원부와 경기도산림연구소의 협조를 얻어 노송 후계목 증식을 추진하고 있다.

29일 대통령의 글쓰기 특강

(수원=연합뉴스) 수원시평생학습관은 29일 오후 7시 학습관 1층 대강당에서 강원국 전 청와대 연설비서관을 초청해 '대통령의 글쓰기'를 주제로 명사특강을 진행한다.

베스트셀러 '대통령의 글쓰기' 저자이기도 한 강 전 비서관은 김대중·노무현 전 대통령 재임 기간 중 8년간 청와대 연설비서관으로 근무했다.

관심 있는 시민은 누구나 사전신청을 통해 무료로 청강할 수 있다. 선착순 250명 모집. (문의: 수원시평생학습관 반딧불이상담실 ☎070-4477-6515)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6/27 11:4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