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국립박물관 7월1일부터 오전 10시부터 개관

서울 용산 국립중앙박물관
서울 용산 국립중앙박물관[연합뉴스 사진자료]

(서울=연합뉴스) 이웅 기자 = 연중무휴로 운영 중인 국립박물관들의 안정적인 유지관리 시간 확보를 위해 7월 1일부터 개관 시간을 오전 9시에서 오전 10시로 1시간 늦춘다고 문화체육관광부가 27일 밝혔다.

이번에 관람 시간을 변경하는 박물관은 서울 국립중앙박물관과 지방에 있는 13개 소속 박물관, 대한민국역사박물관, 국립한글박물관이다.

국립민속박물관은 경복궁 개방 시간이 오전 9시인 점을 감안해 현행대로 오전 9시부터 개관한다.

문체부 관계자는 "박물관 근무자의 근무 여건을 개선하고, 전시품 교체와 유지관리에 필요한 시간을 확보하기 위한 조치"라고 설명했다.

문체부는 국민의 문화 향유 기회를 확대하고, 내·외국인 관람객의 관람 편의를 증진하기 위해 작년 10월부터 국립중앙박물관 등을 대상으로 종전의 월요 휴무제를 폐지하고 주 7일, 사실상 연중무휴(1월1일·설날·추석만 정기휴관) 개관하고 있으며, 올 1월부터 대부분의 국립박물관·미술관에도 확대해 시행하고 있다.

대한민국역사박물관
대한민국역사박물관[연합뉴스 사진자료]

abullapia@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6/27 10:27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